드론 즐기기

드론산업 앞으로 유망할 분야는? 국토교통부 1차관이 말해주는 유망 사업

드론텔링 (출처 : 유튜브) 2020.12.04
76

안녕하세요 코리아드론에 테오입니다. 


“드론이 4차산업의 주역이다” 라는 말을 한번쯤 들어보셨을거라 생각하는데요, 그럼 혹시 “왜 드론으론 이리도 할 일이 없지?” 4차 산업의 주역이다! 미래의 먹거리다! 주창하는 내용들이 내 현실에서는 도저히 적용되지 않아~! 라고 생각해 보신적 있으신가요? 저는 종종 이런 의문을 갖는데요, 


 그래서 오늘은 “과연 드론의 판도는 어떻게 구성될까?” “앞으로는 드론의 어떤 산업이 유망할까?” 에 대한 답을 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가장 먼저 디지털트윈과 드론의 결합을 말씀드려야 할 것 같습니다. 현실과 동일한 ‘디지털 가상공간’을 지칭하는 디지털 트윈은 고정밀 3차원 디지털 지도에 각종 도시 행정 데이터를 결합한 것입니다. 자율주행차, 드론, ar/vr 등 신산업의 기본 인프라 역할을 수행하고, 시뮬레이션을 통해 각종 국토, 도시 문제의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디지털트윈은 마치 신사업에서의 기초토목공사와도 같습니다. 3차원 공간을 정밀하게 제작을 하는 것으로부터 앞서 언급한 신사업들이 비로소 출발할 수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자율주행차를 예로 들어보도록 하겠습니다. 2차원 지도만으로는 자동차가 충분한 공간 정보를 받을 수 없습니다. 높이에 대한 정보가 없기 때문인데요, 버스나 트럭과 같은 높은 차량의 경우 공중에 장애물이 나타난 상황에서 만약 사람이 운전하였다면 피해갔을 상황에도 2차원 지도에는 높이에 대한 정보가 없기 때문에 사고가 날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안전을 위해서라도 3차원 지도가 필요한데요, 이 지도의 정확도나 정밀도는 반드시 신뢰할 수 있는 수준이어야 할 것입니다. 가령 가상의 한 지점과 현실의 동일 지점간의 오차가 1m나 된다라고 가정한다면 자율주행차가 올바로 달릴거라고 기대할 순 없을겁니다. 만약 자동차 자체의 실시간 스캐닝 기능을 활용한다면 어떨까요? 그렇다 하더라도 우리는 실시간 스캐닝의 속도의 한계와 오류 발생 가능성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GPS 좌표를 전송받아 주행하면 되지 라고 말씀하신다면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우리는 GPS의 오차 범위를 매우 잘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자율주행차의 안전을 위해서는 매우 정밀하고 정확한 3차원 지도가 필요합니다. 드론도 언젠가는 자율비행을 통해 임무를 수행해야 할텐데요, 그렇다면 드론의 항로에도 3차원 지도가 반드시 필요할 것입니다.


 국토교통부에서는 이와 관련된 중요한 발표를 지난 11월 17일에 한 바 있습니다. 

   윤성원 국토교통부 1차관은 “국토 분야 디지털트윈 데이터를 22년까지 속도감 있게 구축하고, 산업계가 고정밀 공간정보를 편리하게 활용하도록 관련 규정과 유통방식도 개선하겠다”는 정책방향을 밝혔습니다. 그에 화답하듯 김정렬 LX 사장은 “디지털트윈 기반의 행정서비스 모델을 잘 정립하여 전국에 확산할 수 있도록 디지털트윈 정책을 적극 지원하겠다”는 입장을 표명하였습니다. 


 디지털트윈을 국가에서 앞으로 강력하게 밀어줄 것이다 라는 점은 이와 같은 정보만으로도 쉽게 추정할 수 있는데요, 그렇다면 디지털트윈과 드론의 상관관계는 무엇일까요? 사실 드론과 디지털트윈은 떼려야 뗄 수 없는 아주 돈독한 사이입니다. 바로 드론이 디지털 3차원 공간정보 데이터를 제작하는데 가장 적합한 도구 중 하나이기 때문입니다. 드론은 과거 인공위성이 할 수 밖에 없었던 일이나 값비싼 항공촬영을 대체할 수 있는 아주 효율적인 도구입니다. 4K를 넘어 8K, 12K로 넘어가는 어마어마한 고화질의 정사사진과 영상을 촬영할 수 있으며, 공중에 호버링을 하면서 3축 짐벌로 촬영 도중의 흔들림을 완벽하게 제어할 수 있습니다. 지금은 너무나 당연한 드론의 특징인데요. 이러한 드론의 특징을 활용하면 우리는 미래의 디지털트윈을 손쉽게 구축할 수 있습니다. 이로써 신사업의 추진속도에 힘을 실을 수 있기 때문에 앞으로 드론을 활용한 공간정보산업은 전망이 매우 밝다고 할 수 있습니다. 


오늘은 과연 드론의 어떤 산업 분야가 유망할까? 라는 주제 중 디지털 트윈에 대해 알려드렸습니다. 다음 시간에는 드론을 활용한 디지털 트윈의 사례에 대해서 다뤄 보도록 하겠습니다.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