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론 뉴스

‘수소 드론’ ‘관광 드론’…지역경제 활력소로 뜨는 드론

출처 : 한겨레
116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는 기술의 하나로 꼽히는 드론이 지역 경제의 활력소로 떠오르고 있다. 광주 북구와 전남 고흥군 등 지방자치단체들도 ‘수소 드론’과 ‘관광 드론’ 등 드론 신기술 연구·개발에 뛰어들었다.
18일 광주 북구와 전남 고흥군은 드론특별자유화구역(이하 드론특구)에 2회 연속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 지정 드론특구 23곳 중 2회째 선정된 자치단체는 14곳이다. 드론특구에선 드론 사전 안전성 검증과 사전 비행승인 등 각종 규제를 면제·완화해 드론을 자유롭게 띄워 연구 성과를 실증할 수 있다.

영산강변을 포함해 특구 면적이 10.4㎢에 이르는 광주 북구의 드론특구 사업은 이달부터 2025년 6월 말까지 2년간 계속된다. 광주 북구 드론특구의 상시 운영 거점은 드론비행연습장(북구 추암로 44)이다. 사업 참여자인 ㈜호그린에어, 한국광기술원, ㈜공간정보, 국제드론직업사관학교,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호남권연구센터 등 5개 업체·기관이 …

‘수소 드론’ ‘관광 드론’…지역경제 활력소로 뜨는 드론